quick_menu_tit

건강정보

진료시간안내

CONSULTATION HOUR

  • 월화목금 8:30 ~ 17:00
  • 수요일 8:30 ~ 12:00
  • 토요일 8:30 ~ 12:00
  • 점심시간 12:30 ~ 14:00

일요일/공휴일 : 휴진

전화상담문의

  • 건강정보
  • 건강칼럼

건강칼럼


“약 먹고 속이 너무 쓰려요”…위장 질환 일으키는 대표적인 약물
위는 점막으로 둘러싸여 있기 때문에 강한 산성 조건에서도 조직의 파괴 없이 잘 버틸 수 있다. 그런데 우리가 흔히 먹는 약 중 위점막을 손상시키는 종류가 있다. 과다 복용 시 속쓰림을 유발하는 약물에 대해 알아봤다.

과다 복용 시 속쓰림 등 위장관계 부작용을 유발하는 약물이 있다ㅣ출처: 클립아트코리아위를 보호해 주는 점막은 체내 물질인 프로스타글란딘이라는 물질을 통해 만들어지는데, 이 물질의 합성을 저해하는 약물이 있다. 소염진통제나 관절염약 등이 대표적이다. 비스테로이드성 소염진통제(NSAIDs)는 본래 원하는 약물 작용 외에도 프로스타글란딘의 합성을 저해하는 효과도 부수적으로 가지고 있다. 프로스타글란딘은 체내에서 통증과 발열 등을 일으키는 주된 물질이나 위점막 보호, 신장 혈류 유지, 혈전 예방 등에도 중요한 역할을 한다. 따라서 프로스타글란딘의 합성이 억제되면 위염, 위궤양, 위출혈 등의 위장관계 부작용과 신장 부작용이 유발될 수 있으며, 심혈관계 질환 발생 위험성이 증가할 수 있다. 대표적으로 아스피린, 이부프로펜, 나프록센, 케토프로펜 등이 있다. 프로스타글란딘의 생성에 관여하는 효소인 COX는 위점막 보호를 담당하는 COX-1과 염증의 발생을 담당하는 COX-2가 있다. 아스피린, 이부프로펜 등 다수의 NSAIDs는 이 둘을 모두 억제하기 때문에 항염 효과를 가지지만 위장 관련 부작용 또한 발생할 수 있다. 이에 따라 위장관 궤양이나 출혈을 감소시키기 위해 COX-2 효소를 선택적으로 억제하여 항염 효과를 나타내는 COX-2 저해제가 개발됐다. COX-2에 선택적으로 작용하여 위장관 유해 반응이 없을 것으로 예상되었으나 실제로 상당수의 환자에서 위장관 유해 반응이 보고되고 있다. 대표적으로 세레콕시브 등이 있다. 세레콕시브는 관절염 등 만성질환의 염증과 통증을 감소시키기 위해 사용되는 소염진통제이다. 세레콕시브는 위 또는 장관의 출혈, 궤양 및 천공 등 위장관계의 심각한 부작용을 유발할 수 있으며, 이는 치명적일 수 있다. 따라서 복용하는 동안 명치의 통증, 소화불량, 흑색변, 토혈 등이 나타나는지 관찰해야 한다. 약의 부수적인 효과로 위를 보호해 주는 점막이 감소하면 위산으로 인해 속쓰림이 나타나고 심할 경우에는 위벽에 피가 나는 위출혈, 천공 등이 나타날 수 있다. 이에 따라 복통 및 명치 끝 동통이 나타날 수 있다. 또한, 점막의 생성이 적어지면서 위벽이 손상됨과 동시에 위의 소화 기능이 떨어진다. 음식물을 정상적으로 소화시키지 못해 더부룩함을 느끼고 복부에 가스가 찬다. 위장액 분비 억제나 위장관 운동 억제 시에도 나타난다.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소개한 약물 복용으로 인한 위장 질환 발생 시 대처법은 다음과 같다.1. 일단 의사 또는 약사와 상의한다.2. 다른 종류의 진통제를 사용한다.3. 하루 식사를 규칙적으로 한다.4. 알코올이나 커피 등 위장을 자극할 수 있는 것은 피한다.


이전글 : 탄수화물 낮추고 지방 높인 ‘키토제닉 식단’, 효과와 부작용은?
다음글 : ‘이것’만 잘해도 혈당이 뚝…당뇨병 예방하는 생활습관